2024.02.02 (금)

  • 구름많음동두천 3.4℃
  • 흐림강릉 0.9℃
  • 구름많음서울 3.8℃
  • 박무대전 5.7℃
  • 흐림대구 5.2℃
  • 구름많음울산 5.3℃
  • 박무광주 6.4℃
  • 흐림부산 6.4℃
  • 흐림고창 3.8℃
  • 제주 8.5℃
  • 구름조금강화 1.6℃
  • 구름많음보은 4.9℃
  • 구름조금금산 5.4℃
  • 흐림강진군 4.8℃
  • 흐림경주시 4.9℃
  • 흐림거제 6.5℃
기상청 제공

경제

서울시 5대 공사·공단, '서울형 인권경영' 실천 논의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 김헌동) 등 서울시 5대 공사·공단이 모여 '서울형 인권경영' 추진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SH공사는 2일 '서울시 5대 공사·공단 서울형 인권경영 소통공유회'를 개최했다.

 

'서울시 5대 공사·공단 서울형 인권경영 소통공유회'는 SH공사를 비롯한 서울시 산하 5대 공사·공단 인권경영 담당 부서 관계자들이 모여 인권경영 확산 및 실천을 논의하는 자리다.

 

2020년 11월 25일 처음 열렸으며, 이번이 두 번째다.

 

이번 행사에는 SH공사, 서울교통공사, 서울시설공단, 서울특별시 농수산식품공사, 서울에너지공사 등 서울시 5대 공사·공단의 인권경영 담당 부서가 참석해 서울시 공공기관의 선도적 인권경영 추진을 위한 실효적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와 함께 법무법인 지평 ESG센터 컴플라이언스팀이 '신속한 피해 예방과 대처를 위한 구제절차 길라잡이'에 대해 발제해, 침해구제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서울시 5대 공사·공단은 이번 소통공유회를 통해 '서울형 인권침해 피해 구제절차 및 고충처리 메커니즘 모델' 토대 구축의 공감대를 형성했다.

 

이들 협의체는 향후에도 인권경영 확산과 발전을 위한 보다 효과적인 협력방안을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김헌동 SH공사 사장은 "기업의 인권경영은 거스를 수 없는 시대적 흐름"이라며 "서울시 공기업으로서 시민, 입주민, 협력사 등 여러 이해관계자들과 상생하는 인권경영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SH공사는 독립적 전문적 인권침해구제기구인 SH인권센터를 설치해 인권침해 구제절차를 고도화했으며, 서울시 5대 공사·공단 간 협력을 강화해 나가는 등 인권경영을 선도하고 있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시흥시, '시흥-인천 전력구 공사' 안전검증위원회 운영 협약 체결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지난 30일 시청 다슬방에서 시의회(의장 송미희), 배곧 한전 특고압선 매설 반대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 한국전력공사(이하, 한전) 경인건설본부와 함께 '시흥-인천 전력구 공사 관련 안전검증위원회 운영' 협약식을 열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임병택 시흥시장을 비롯해 성훈창 시흥시의회 부의장, 류호경·박경아 비대위 공동대표, 함방욱 한전 경인건설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시의회는 협약의 사회적 합의성을 존중하기 위해 협약 당사자로 참여했다. 협약을 통해 시흥시, 비대위, 한전은 '신시흥-신송도 변전소' 간 원노선을 대체할 우회 노선 선정 가능성을 협의하고, 안전성 검증을 통해 한전의 사업 준공 목표 시점인 2028년 12월까지 공사를 안전하게 마무리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안전검증위원회는 '신시흥 변전소-신송도 변전소 간 지중 송전선로(신시흥-신송도 345kV 전력구공사)' 공사와 관련해 시민 안전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꾸려지며, 시흥시(3인), 비대위(6인), 한전(6인)이 추천하는 15명으로 구성된다. 이들은 앞으로 5개월간 ▲우회 노선 선정 논의 ▲동종시설 현장 방문 ▲안전성 검토 ▲최종 합의 결과 도출에 주력할 계획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