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일)

  • 맑음동두천 10.2℃
  • 맑음강릉 9.1℃
  • 맑음서울 9.4℃
  • 맑음대전 10.5℃
  • 맑음대구 13.8℃
  • 맑음울산 10.3℃
  • 맑음광주 8.0℃
  • 맑음부산 10.5℃
  • 맑음고창 6.0℃
  • 구름많음제주 9.9℃
  • 맑음강화 9.3℃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9.0℃
  • 맑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10.4℃
  • 맑음거제 10.2℃
기상청 제공

종합

재인도네시아 대구·경북연합회, 한마음 한뜻으로 성금 모금

 

재인도네시아 대구·경북 연합회(회장 이종현)는 지난 5일 코로나19 확산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이 하루빨리 위기를 극복하기를 염원하는 마음으로 성금 3억루피아(미화 2만1천217 달러)를 모아 대구·경북자카르타사무소를 통해 대구시와 경상북도에 전달했다.

 

재인도네시아 대구·경북 연합회는 지난 2010년 대구지역의 4개 고등학교 동문회를 중심으로 결성 후, 2013년부터는 출신 지역과 관계없이 대구·경북에 위치한 학교를 졸업한 사람들도 함께 회원으로 맞이해 현재 200여 명의 회원이 가입돼 있다.

 

회원 대부분이 대구·경북에 가족과 친지들을 두고 있어 이번 코로나19 사태에 타국에서도 걱정하고 마음 아파하고 있다.

 

회원들은 하나같이 한걸음에 달려가 어려움에 처한 지역을 돕고 싶지만, 현실적인 사정으로 마음만 졸이다가 모금 운동 소식을 듣자마자 많은 분들이 뜻을 함께했다.

 

재인니 영남대동문회에서는 5천만루피아를 선뜻 기부했으며, 바쁜 일정으로 평소 자주 모습을 보이지 못하던 분들도 솔선수범해 힘을 보탰다.

 

또한 재인도네시아 경북대학교 동문회에서도 별도로 성금을 모금해 다음 주중 대구와 경북에 전달할 예정이다.

 

연합회원은 아니지만 많은 분들이 뜻을 함께해 고국의 코로나 극복을 위한 염원이 인도네시아 동포사회에 널리 퍼지고 있다.

 

이종현 연합회장은 "대구·경북은 항상 나라가 어려워지면 누구보다 솔선수범하며 위기를 극복하는데 앞장서 왔다"며 "몸은 비록 해외에 있지만 언제나 마음 한구석에는 대구·경북과 고국이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하루라도 빨리 현 상황을 극복하는 데 조그마한 힘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모든 분들이 뜻을 함께했다"고 말했다.

 

출처 : 대구광역시청 보도자료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