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4 (화)

  • 흐림동두천 25.5℃
  • 흐림강릉 23.9℃
  • 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5.5℃
  • 맑음대구 28.3℃
  • 구름많음울산 27.7℃
  • 구름조금광주 27.9℃
  • 구름많음부산 26.2℃
  • 구름조금고창 27.9℃
  • 흐림제주 30.6℃
  • 흐림강화 24.8℃
  • 구름많음보은 22.6℃
  • 구름조금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7.6℃
  • 흐림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경제

[이슈기업] 도로교통안전시설물 생산 전문기업 ㈜이콘

하이브리드 전원시스템과 태양광 조명장치 공공기관과 소비자에 호평

도로교통 안전시설물과 LED 경관조명을 제조 판매하는 ㈜이콘이 주목 받고 있다.

 

LED 도로-경관표지병, LED 펜스조명, 바닥신호등, 발광형 볼라드, 태양광가로등, 하이브리드 가로등에 이르기까지 생산부터 시공까지 고객사의 요구에 따라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공급하고 있으며, 하이브리드(태양광+배터리) 전원시스템으로 태양광 제품의 단점의 보완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이콘의 제품은 조달청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에 등록된 검증받은 제품들로 높은 신뢰도를 자랑하고 있다.

제품들의 디자인도 뛰어나, 시공되는 곳과 잘어울린다는 평가로 주변 경관 개선에도 효과가 있으며, 도로교통안전뿐 아니라 주택가의  안심귀가길에 활용한 예도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최근 발광형 볼라드를 설치한 연천군의 동이리의 주민들은 “지역 특성상 야간에 어두운곳이 많다"고 소개 하면서 "이번 설치된 볼라드가 눈이 부시지 않으면서도 멀리서도 잘보이고 식별이 잘된다”고 제품의 우수성을 말하며, 안전시설물의 설치전에는 "지역주민의 의견이 반영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의정부양주동두천환경운동연합, '의정부시 엉터리 용역보고서로 행정 방향 갈팡질팡' 성명서 내
[ 성 명 서 ] 의정부시는 2019년 한해만 본청과 환경사업소를 통해 20억5천만원 이상의 예산을 들여 시 행정에 관한 연구 용역을 실시하였다. 시의 앞으로의 운영방향과 각종 사업의 실행 여부를 위해 전문가 집단에게 용역을 맞기는 것은 타당한 일이다. 그런데 의정부양주동두천환경운동연합에서 사업을 살펴보기 위해 받아본 용역보고서들은 그 기본이 되는 전제나 자료부터 엉터리로 작성되고 있다. 2017년 1900만원을 들여 주식회사 동명기술공단종합건축사사무소에 의뢰한 ‘의정부 자원회수시설현대화타당성용역’(소각장 이전 타당성용역)의 경우 일일 생활폐기물 발생량 및 소각 대상 폐기물 추정을 근거자료도 없이, 정부의 폐기물 감축 계획도 적용하지 않은 상황에서 진행하였다. 이 자료는 환경영향평가 초안에 실렸고 의정부양주동두천환경운동연합의 지적으로 오류를 인정한바 있다. 결과적으로, 환경영향평가 본안에서는 일일소각 용량 220톤의 근거조차 제시하지 못하였다.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줄여 기후위기를 극복하여야 하는 시기에 무턱대고 쓰레기 발생량은 높게 잡고 소각을 통해 이산화탄소를 발생하겠다는 발상은 시민들의 반발을 살 수 밖에 없는 일이다. 소각폐기물이 증가할 것이라는 것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