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금)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28.2℃
  • 박무서울 24.7℃
  • 대전 23.9℃
  • 대구 25.4℃
  • 흐림울산 28.1℃
  • 천둥번개광주 24.7℃
  • 흐림부산 27.2℃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32.3℃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3.6℃
  • 흐림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8.0℃
  • 흐림거제 26.7℃
기상청 제공

종합

2020 Miss Grand Korea Put The Pageant On Hold

Miss Grand Korea (DMZ World Peace Ambassador)

Miss Grand Korea, the pageant for selecting DMZ World Peace Ambassador, has been postponed due to the COVID 19.

"We keep all the final contestants in quarantine for a week following our judging system, but it is impossible to do it this year because of the COVID19. So at this point, we decided to delay Miss Grand Korea pageant to keep social distancing and avoid causing health issues. We will wait for the right time to hold the pageant when this health-threatening situation gets better."

 

Since 2017 Miss Grand Korea is held annually and sent delegates to international pageants. The organization sent representatives to represent Korea to Miss Grand International in 2017 and 2018.

In 2019, Miss Grand International was held in Venezuela, and the Korean Ministry of Foreign Affairs strongly recommended Miss Grand Korea Organization to cancel or delay visiting Venezuela. For this reason, the organization did not send the delegate to Miss Grand International 2019. Instead, the organization dispatched representatives to Miss Global and Global Asian Model and achieved a successful result.

However, the organization did not continue holding Miss Grand International license since Miss Grand International 2020 host country is Venezuela again.

"We considered that holding a license even though we cannot send our representative is not the right decision for us. When this health crisis gets better, we are going to hold Miss Grand Korea and send our delegate to other international pageants," said Miss Grand Korea organization member.

 

Namwon Chunhyang pageant, and the world's top 4 pageants, Miss International, are also delayed. Other international pageants are also unclear when the pageants are going to be held.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의정부양주동두천환경운동연합, '의정부시 엉터리 용역보고서로 행정 방향 갈팡질팡' 성명서 내
[ 성 명 서 ] 의정부시는 2019년 한해만 본청과 환경사업소를 통해 20억5천만원 이상의 예산을 들여 시 행정에 관한 연구 용역을 실시하였다. 시의 앞으로의 운영방향과 각종 사업의 실행 여부를 위해 전문가 집단에게 용역을 맞기는 것은 타당한 일이다. 그런데 의정부양주동두천환경운동연합에서 사업을 살펴보기 위해 받아본 용역보고서들은 그 기본이 되는 전제나 자료부터 엉터리로 작성되고 있다. 2017년 1900만원을 들여 주식회사 동명기술공단종합건축사사무소에 의뢰한 ‘의정부 자원회수시설현대화타당성용역’(소각장 이전 타당성용역)의 경우 일일 생활폐기물 발생량 및 소각 대상 폐기물 추정을 근거자료도 없이, 정부의 폐기물 감축 계획도 적용하지 않은 상황에서 진행하였다. 이 자료는 환경영향평가 초안에 실렸고 의정부양주동두천환경운동연합의 지적으로 오류를 인정한바 있다. 결과적으로, 환경영향평가 본안에서는 일일소각 용량 220톤의 근거조차 제시하지 못하였다.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줄여 기후위기를 극복하여야 하는 시기에 무턱대고 쓰레기 발생량은 높게 잡고 소각을 통해 이산화탄소를 발생하겠다는 발상은 시민들의 반발을 살 수 밖에 없는 일이다. 소각폐기물이 증가할 것이라는 것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