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0 (월)

  •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24.3℃
  • 서울 26.7℃
  • 대전 25.6℃
  • 대구 26.2℃
  • 울산 24.8℃
  • 광주 25.7℃
  • 부산 23.6℃
  • 흐림고창 26.8℃
  • 구름많음제주 31.7℃
  • 흐림강화 26.7℃
  • 흐림보은 24.0℃
  • 흐림금산 24.4℃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4.9℃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종합

의정부시청소년재단, 전 시설 재개관

의정부시청소년재단(대표이사 이한범)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 휴관한 청소년시설을 8월 3일 전면 재개관한다.

 

개관하는 시설은 청소년수련관,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새말청소년문화의집, 흥선청소년문화의집으로 지난 2월 9일 휴관 이후 177일 만이다.

 

코로나19로 인한 휴관이 지속되면서 지역 내 청소년 활동·복지에 대한 청소년 및 학부모의 수요가 더욱 높아지는 가운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완화되면서 재개관을 결정하게 되었다.

 

단, 청소년수련관의 헬스장, 수영장, 한울관은 안전을 위해 상황 안정 시까지 이용 정원을 축소하여 운영한다고 밝혀 지역 주민의 양해를 당부했다.

 

재단은 청소년 시설에 방문하는 이용객을 대상으로 마스크 착용 확인, 발열 체크, 손 소독, 방문 기록 작성(KI-Pass), 거리 유지 등 철저하게 방역 수칙을 이행하고 안전한 시설 이용 및 프로그램 참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휴관 기간 동안 재단은 보건소 코로나19 민원 상담 지원, 의정부 관내 아파트 방역 소독 지원, 단체 헌혈 등 지역사회 공헌활동을 이어나가는 한편, 공식 유튜브 및 블로그 개설로 재단의 소식을 알릴 수 있는 채널을 확대했다.

 

또한 비대면 환경에서도 청소년의 건전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비대면 동아리활동, 비대면 상담, 실시간 요리·진로 체험 방송, 드라이브스루 체험 키트 제공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한범 의정부시청소년재단 대표이사는 “휴관기간 동안 청소년들이 다시 찾아올 날을 기대하며 전 직원이 시설과 방역 시스템을 정비하고 신규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했다.”고 밝히며 “청소년재단에 찾아오는 청소년과 시민들이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달래고 힐링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안전하게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의정부양주동두천환경운동연합, '의정부시 엉터리 용역보고서로 행정 방향 갈팡질팡' 성명서 내
[ 성 명 서 ] 의정부시는 2019년 한해만 본청과 환경사업소를 통해 20억5천만원 이상의 예산을 들여 시 행정에 관한 연구 용역을 실시하였다. 시의 앞으로의 운영방향과 각종 사업의 실행 여부를 위해 전문가 집단에게 용역을 맞기는 것은 타당한 일이다. 그런데 의정부양주동두천환경운동연합에서 사업을 살펴보기 위해 받아본 용역보고서들은 그 기본이 되는 전제나 자료부터 엉터리로 작성되고 있다. 2017년 1900만원을 들여 주식회사 동명기술공단종합건축사사무소에 의뢰한 ‘의정부 자원회수시설현대화타당성용역’(소각장 이전 타당성용역)의 경우 일일 생활폐기물 발생량 및 소각 대상 폐기물 추정을 근거자료도 없이, 정부의 폐기물 감축 계획도 적용하지 않은 상황에서 진행하였다. 이 자료는 환경영향평가 초안에 실렸고 의정부양주동두천환경운동연합의 지적으로 오류를 인정한바 있다. 결과적으로, 환경영향평가 본안에서는 일일소각 용량 220톤의 근거조차 제시하지 못하였다.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줄여 기후위기를 극복하여야 하는 시기에 무턱대고 쓰레기 발생량은 높게 잡고 소각을 통해 이산화탄소를 발생하겠다는 발상은 시민들의 반발을 살 수 밖에 없는 일이다. 소각폐기물이 증가할 것이라는 것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