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4.4℃
  • 흐림강릉 28.1℃
  • 서울 26.3℃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6.2℃
  • 구름많음광주 26.3℃
  • 부산 24.3℃
  • 흐림고창 27.1℃
  • 구름많음제주 29.4℃
  • 흐림강화 25.8℃
  • 흐림보은 27.0℃
  • 흐림금산 26.9℃
  • 구름많음강진군 26.0℃
  • 구름많음경주시 25.8℃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생활

포천시, 2022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사업 업무협약식 개최

 

경기 포천시는 지난 7일 시청 시정회의실에서 '2022년 에너지자립마을 조성사업'의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시는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는 에너지 취약지역에 주민 스스로 만들어가는 친환경 에너지 자립 명품마을을 조성한다.

 

협약식에는 박윤국 포천시장과 이번에 선정된 화현면 명덕1리, 일동면 길명2리, 사직3리, 영중면 금주2리, 금주4리, 성동2리, 영북면 운천5리 마을 이장 및 참여업체 대표 등이 참석했다.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사업'은 마을회와 같은 주민협의체를 사업 주체로 시, 마을, 시공업체 간 컨소시엄을 구성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개인주택 및 마을 공동시설에 태양광 설비를 설치해 전기요금 절감 및 발전사업 수입금을 활용, 난방비 지원과 마을 복지를 실현한다.

 

시는 올해 사업비 10억 원, 7개 마을에 가정용 태양광 615kW(205가구) 및 상업용 태양광 92.44kW를 설치할 예정이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온실가스 감축 활동을 위해 친환경사업에 참여한 마을 이장을 비롯해 주민들께 감사를 표한다. 앞으로도 에너지 취약지역의 에너지복지 향상 및 에너지 부담 비용 절감을 위해 다양한 방법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천시는 2016년부터 현재까지 가산면 우금리 등 14개 마을에 약 34억 원의 사업비로 1,668kW의 태양광을 설치해 에너지 자립마을을 조성했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