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0 (월)

  • 구름조금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8.8℃
  • 흐림서울 23.9℃
  • 흐림대전 24.1℃
  • 흐림대구 30.3℃
  • 구름많음울산 29.5℃
  • 흐림광주 25.1℃
  • 구름많음부산 25.9℃
  • 흐림고창 23.4℃
  • 흐림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3.5℃
  • 흐림금산 23.6℃
  • 흐림강진군 25.6℃
  • 구름많음경주시 29.6℃
  • 구름많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통신원-국제뉴스

도쿄의 역사와 세련됨을 함께 느낄 수 있는 벚꽃 명소

호텔 아사쿠사
호텔 하마마츠쵸


 지난해 일본의 겨울은 전국적으로 따뜻해, 벚꽃 개화 시기가 평년보다도 빠를 것이라 예상되고 있으며, 도쿄에서는 3월 16일부터 벚꽃 개화가 시작 될 것으로 관측 발표되었다.

 

호텔 타비노스 하마마츠쵸와 호텔 그레이스리 아사쿠사 주변 지역에는 도쿄의 랜드마크와 역사적 건축물을 배경으로 벚꽃이 흩날리는 벚꽃 구경 추천 명소가 많이 있다.

 

두 호텔은 장점을 소개하며 ‘도쿄의 벚꽃을 즐겨보시는 것은 어떠실까요?’ 문구로 관광객에게 홍보를 하고 있다.

  


해변 지역을 관광하기에 편리한 유리카모메 선이 지나가는 타케시바 역 바로 앞에 위치한 ‘호텔 타비노스 하마마츠쵸’. 호텔 주변에는 TOKYO TOWER를 전망할 수 있는 ‘조죠지 (増上寺)’와 ‘시바공원 (芝公園)’ 그리고 에도시대에 만들어진 넓은 일본 정원 ‘하마리큐온시정원 (浜離宮恩賜庭園)’ 등 색다른 벚꽃 풍경이 펼쳐지는 명소가 있다.

 

특히, 밤이 되면 벚꽃과 따뜻함이 느껴지는 불빛에 비춰진 TOKYO TOWER의 콜라보레이션은 압권이다.

 

또한 유리카모메 선으로 갈 수 있는 오다이바는 레이보우 브릿지와 도쿄만을 배경으로 벚꽃이 펼쳐지는 ‘오다이바카이힌코엔 (お台場海浜公園)’과 20만 송이의 튤립이 핀 ‘심볼 프롬나드 코엔(シンボルプロムナード公園)’ 등에서 벚꽃을 감상할 수 있다. 
 

 ■ 호텔 타비노스 하마마츠쵸의 특징 
(1)만화를 모티브로 한 포토제닉한 내부 장식
호텔 입구에 들어서면 천장부터 바닥까지 만화 일러스트가 그려진 재미있는 공간이 펼쳐진다. 또한 객실 통로나 실내에는 짧은 스토리도 감상하실 수 있다. 카드키나 사인 카드 등에도 일러스트가 그려져 있어 포토 소품으로 함께 사진을 찍기도 좋다. 
 

(2)여행을 더욱 풍성하게 하는 정보를 제공, AI 콩셰르주 ‘TAVINOSHIORI’
호텔 로비에서는 큰 화면으로 관광객의 눈을 사로잡는 ‘TAVINOSHIORI (タビノシオリ)’가 관광객을 맞이한다. 영어, 일본어, 중국어를 지원하고 있으며, 알고 싶은 정보를 묻는 것만으로 원하는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날씨와 교통 정보는 물론이고, 추천 관광지나 이벤트 등 음성과 영상을 통해 알기 쉽게 안내해준다. 
 
(3)스트레스 없는 여행을 지원하는 2가지 최신 설비
호텔에 도착하면 여권 인식만으로 체크인 가능. 이 자동 체크인기는 체크아웃 기능도 함께 지원하기 때문에 줄 서지 않고 신속하게 진행하실 수 있다. 또한 체크인 전이나 체크아웃 후, 무료로 수화물을 맡기실 수 있는 ‘셀프 락’도 설치되어 있다. 
 
 


아사쿠사의 카미나리몬에서 도보 1~2분 거리에 위치한 ‘호텔 그레이스리 아사쿠사’. ‘아사쿠사지 (浅草寺)’에서는 3월부터 5월에만 일반 공개되는 ‘덴포인(伝法院)’의 가지가 아래로 떨어지는 벚꽃은 강력 추천 코스이다.

 

벚꽃의 선명한 핑크색으로 물들은 일본 정원, 오중탑, TOKYO SKYTREE®︎의 전통과 야경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또한 호텔에서 도보 12분 정도의 거리엔 ‘스미다 공원 (隅田公園)’이 있어 산책하긴 최적이고, 스미다가와 강변에는 약 1km에 걸쳐 벚꽃길이 이어지며, 개화시기에 맞춰 벚꽃 축제가 개최된다.

 

조명에 비춰진 벚꽃과 TOKYO SKYTREE®︎가 빚어내는 아름답고 환상적인 경치를 보러 들러볼 것을 호텔은 추천했다.
 
■ 호텔 그레이스리 아사쿠사의 특징 
(1)눈으로도 즐기는 쉐프의 정성이 담긴 수제 조식
조식은 양식을 중심으로 한 뷔페를 제공합니다. 수제 요리와 디저트, 오리지널 드링크를 맛보시면서 우아한 아침을 즐길 수 있다. 그 중에서도 주문을 받으면 눈 앞에서 바로 조리하는 ‘라이브 키친’은 추천 코너. 쉐프의 추천 메뉴 크로크무슈 / 에그 베네딕트 / 비프 버거를 매일 번갈아 제공하고 있다. 
 

(2)안정감을 주는 분위기의 모던한 디자인 객실
아사쿠사답게 일본의 미를 느끼게 하는 ‘화(和)’가 모티브인 객실. 일본 전통 문양인 카고메 문양과 매화 문양 등을 넣은 우아하고 정돈된 공간이 펼쳐져 있다.

전 객실에는 화장실과 독립형 욕실을 따로 나눠 배치. 숙박객 분들 이외에 외부인의 방문을 방지하는 카드 보안도 설치되어 있어 안심하고 편안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3)멋진 여행이 되시도록 콩셰르주 서비스
여행하기 전부터 두근두근 기대하실 수 있도록 블로그와 SNS를 통해 인기 관광지와 숨은 명소, 음식점 등을 실제로 방문한 직원의 감상과 함께 소개하고 있다.

또한 호텔 숙박 중에는 콩셰르주 데스크에서 관광 정보에 대해 질문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런닝코스나 체험 플랜 안내, 기모노 렌탈 등도 예약해 준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연세오케이병원, ‘첨단’과 ‘규모’ 갖춘 경기 북부 관절 척추 거점병원으로 확장 개원
[뉴스미디어=현대곤] 국내 비침습적 관절, 척추 치료 분야를 이끌어온 의정부 연세오케이정형외과가 7월 13일 경기 북부에 첨단과 규모를 갖춘 연세오케이병원(병원장 한희돈)으로 확장 개원한 뒤 진료를 시작했다. 연세오케이병원은 피부와 근육층의 침습 범위가 큰 관절, 척추 치료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각 분야의 전문의들과 함께 초소형 내시경을 이용한 비침습적 치료를 시행해왔다. 외과 분야의 내시경 치료는 빠른 회복과 안전한 치료가 가장 큰 장점이다. 이에 연세오케이정형외과는 개원 때부터 내원 환자가 수용 가능 인원을 넘겨 대기 시간이 길어지는 등 치료 환경 개선이 불가피했다. 한희돈 연세오케이병원 병원장은 대기 없는 원스톱 진단, 치료 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3년간 철저한 설계를 거쳐 연세오케이정형외과를 경기 북부 관절, 척추 거점병원으로 확장 개원했다. 병원 확장은 ‘첨단’과 ‘규모’에 초점을 맞췄다. 먼저 병원 크기를 기존 지상 4개층에서 지상 5층에 평생건강증진센터가 있는 별관을 포함해 1400평 규모로 넓혔다. 또 전체 병상(90개)에 간호사 호출 등 빠른 의사소통과 편의 기능을 위한 1인용 스마트TV를 설치하는 등 보건복지부 감염관리 규정에 맞춘 쾌적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