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30 (목)

  • 흐림동두천 23.5℃
  • 흐림강릉 26.4℃
  • 천둥번개서울 23.4℃
  • 흐림대전 24.7℃
  • 구름조금대구 27.3℃
  • 구름조금울산 26.1℃
  • 흐림광주 25.1℃
  • 흐림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6.1℃
  • 구름많음제주 27.3℃
  • 흐림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4.6℃
  • 구름조금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5.2℃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정치

박윤국 포천시장 후보, 포천을 발전시킬 하늘길. 땅길. 물길 로드맵 제시

한 사람의 관점과 판단 보다는 의견 교류와 견해 소통으로 정확한 분석을 내놓는 경기북부언론인 단체 ‘N뉴스포럼’은 13일 박윤국 더불어민주당 포천시장 후보 인터뷰를 진행했다.

 

[포천=현대곤 기자] 박윤국 후보는 1956년 포천시에서 태어나 영북초,영북중,영북고, 명지대 토목공학과를 졸업했다.

육군 만기 제대 후 민선 3기, 민선 4기, 민선7기 포천시장을 역임하는 등 20년간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발전을 견인했다. 

 

지역에선 박 후보에 대해 포천시가 풀뿌리정치의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치열하게 소통하고 혁신의 정책을 찾는데 힘을 쏟아왔다고 호평하는 지지자도 상당하다.  

 

박윤국 후보는 “지난 4년간의 시정 운영결과 예전에는 포천이 변방이었다면 이제는 경기북부 지역 혁신과 발전의 메케로 거듭나고 있다”고 자평했다.

 

또 “다시 한 번 더 포천시장 직무를 맡겨 주신다면 새로운 지역발전 로드맵을 실천할 자신이 있다”면서 적극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6월 1일 포천시민들의 선택을 받기 위해 내놓은 그의 비전과 현안 해결방안은 무엇인지 일문일담을 통해 알아봤다.

 

박윤국 후보는 대표 공약으로 가장 먼저 전철7호선 도봉산-포천선(옥정~포천) 건설을 소개하며

체감효과가 큰 교통정책은 연속성이 생명이라고 강조하고, 현재 추진되고 있는 이 사업은 2023년 착공을 추진해 교통 인프라 확충에 진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공약 두번째는 신북IC~영중 만세교를 잇는 43번 국도 확포장 사업을 제시했다. 제2외곽순환도로 원활한 접속으로 교통정체를 완화하고 지역경제 균형발전을 위한 사업이라고 강조했다.

 

박 후보는 또 ‘포천강 운하 사업’ 공약도 소개했다. 송우리-선단동-포천동-신북면-영중면에 이르는 포천천에 친수공간을 조성해 시민에게 휴식과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하고 관광객을 유치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겠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47번 국도변 중심으로 ‘힐링 관광벨트화 사업 추진’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포천 43번 국도변이 주거, 상업, 교육 중심으로 이뤄져 있다면, 47번 국도변은 특화된 관광벨트 사업을 추진해 볼거리, 놀거리, 먹거리를 만들어 관광객 유치에 힘쓰겠다는 내용이다. 

 

국립수목원, 베어스타운, 운악산, 일동온천, 청계산 호수공원, 백운계곡, 산정호수, 한탄강 관광지까지 연결되는 사업이다. 

 

박윤국 후보는 당선되면 해결해야 될 지역현안으로 ▲지역경제 회복 ▲청년 취.창업 활성화 체계 구축 및 청년 지원정책 마련 ▲교통인프러 구축 등을 꼽았다.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방안으로 우선 회복 지원금을 지급하고,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 맞춤형 지원부서를 신설해 구조적 대응책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아울러 현장망문 및 간담회를 통한 현장 맞춤형 대책을 수립하고, 코로나로 인해 폐업한 영세자영업자를 위한 지원 체계도 마련하겠다고 했다. 

 

‘청년 취·창업 활성화 체계 구축 및 청년지원 정책’으로는 청년들의 창업 공간을 조성하고 이를 지원하는 센터 설립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또 청년사업가가 입찰계약에 참가하면 가산점을 부여하는 등 청년사업가 대상으로 입찰 우대 강화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했다.

 

아울러 청년 농업인을 지원할수 있도록 조례를 제정하고 프리랜서, 원격근무 및 임시 근로자들이 일과 휴가를 함께 할 수 있는 ‘워케이션 센터’ 유치를 제시했다.

 

‘광역교통 인프라 구축’을 위해 ▲도봉산-포천선 조속 추진 ▲GTX 포천 연장 추진 ▲43번 국도(고모~내촌) 확포장 ▲수원산터널(군내~내촌) 공사 추진 ▲지하철4호선 연장 추진 등을 적극 검토해 실현시키겠다고 했다.

 

한편 박윤국 후보는 “이번 선거는 정당을 떠나 지난 4년의 시정운영을 평가받는 시험의 장”이라면서 “시장으로서 누워서 잠 잔시간 보다 앉아서 잔 시간이 더 많았다”고 회고했다.

 

1일 17시간 이상 시정을 살폈고, 실현 가능한 공약과 정책을 제시해 매니페스토 대상을 받았으며, 당선되면 보여주기식 정책이 아닌 주민 체감형 정책 추진을 약속했다.

 

그러면서 민선 7기에 부채없이 전국 최대 지원금을 지급했고, 지하철 7호선 연장사업 확정, 유네스코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등제 등의 성과를 이뤄낸 시장으로서 시민들과 늘 함께하겠다고 했다.

 

특히 포천의 더 높은 도약을 위해 지금까지 일궈온 사업들이 무산되지 않고 성공적으로 마무리 할 수 있도록 다시 한 번 더 기회를 달라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박윤국 후보 주요경력
○ 민선3기(제31대) 포천군수 (2002.7.1.~2003.10.18.)
○ 초대 포천군의회 의원
○ 초대 포천시장 (2003.10.19.~2006.6.30.)
○ 제2대 포천시장 (2006.7.1.~2007,12.10.)
○ 제4대 경기도의회 의원(운영위원장)
○ 경기도 태권도협회 회장
○ 현) 민선7기 제7대 포천시장(2018.7.1.~)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현대곤

사실의 기록이 모이면 역사가 됩니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전진선 양평군수 당선자, “사람과 자연, 행복한 양평” 만들 것
“일할 기회를 주신 군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5년전 처음 현실 정치에 나서며 가졌던 초심을 잊지않고 민선8기 양평군민의 민생과 양평의 미래만을 생각하며 일하는 군수가 되겠습니다” 전진선 양평군수 당선자의 첫 일성이다. 전진선 군수 당선자는 경찰직 공무원과 의회의 경험과 지혜를 밑거름 삼아 양평군의 부족한 부분은 바로잡고 미래를 향한 비전을 제시 하라는 양평 군민의 민심을 당선의 비결로 꼽았다. 이어서 새롭게 출범한 윤석열 정부의 기대감과 힘을 보태주기 위한 군민들의 표심이 모아졌다고 평가하며,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군민의 뜻을 잘 받들 것으로 약속했다. 양평은 경기도 31개 시.군중 면적이 가장 넓은 지역으로 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기회의 땅으로 소개하며 군민의 자부심을 높이고 생활이 편리한 내실있는 정책들을 만들어 내겠다고 덧붙였다 여러 현안들이 있지만 중장기 계획으로 지역민의 의료서비스의 질 향상과 편리하고 안전한 교통 체계 확보, 관광산업 활성화에 주안점을 둘 것으로 소개했다. 오랜 시간을 필요로 하는 정책과 함께 작은 생활 밀착형 사업에도 관심이 높다고 말하며, 군청을 오가는 민원인의 안전과 편리를 위해 출입구와 주차라인 개선을 예로 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