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6℃
  • 흐림강릉 30.5℃
  • 흐림서울 25.8℃
  • 대전 26.0℃
  • 흐림대구 28.0℃
  • 구름많음울산 26.9℃
  • 흐림광주 26.7℃
  • 흐림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30.1℃
  • 흐림강화 23.7℃
  • 흐림보은 26.8℃
  • 흐림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6.3℃
  • 구름많음경주시 26.8℃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포토

서울•경기권 봄나들이 각양각색 문화 체험 추천 3선

4월은 봄을 맞아 도심 속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는 달이다.
봄나들이를 목적으로 관람하기 좋은 문화 콘텐츠를 관람객 유형에 따라 추천한다


아동과 함께 즐기기 좋은 가족 뮤지컬 [로빈슨 크루소]
20,30대 친구와 함께 ! 젊은 세대를 위한 [서울 디저트페어 벚꽃&체리]
음악을 좋아하는 연인, 가족을 위한 [렛츠스프링 페스티벌 2019]

 

● 실내 공연장 나들이 - 아동과 함께 즐기기 좋은 가족뮤지컬 [로빈슨 크루소]
벚꽃이 만개했음에도 미세 먼지 문제로 실내 나들이 코스를 찾는 부모를 위한 추천 뮤지컬 [로빈슨 크루소]. 뮤지컬 [로빈슨 크루소]는 아동 콘텐츠 전문 제작 단체 ‘문화공작소 상상마루’의 소극장 명작시리즈 작품으로 오는 4월 13일부터 6월 16일까지 강동아트센터 소극장 드림에서 공연된다. 대니얼 디포의 고전 명작을 원작으로 하는 로빈슨 크루소는 현재 지구촌 공통 문제인 ‘환경 오염’을 주제로 다룬다. 특히, 인간이 버린 쓰레기 섬에 홀로 남아 재활용품을 활용해 새로운 물건을 만들어가는 로빈슨 크루소의 업사이클링(Upcycling) 과정은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해 줄 것이다. 더불어 무대 위 다양하게 변형된 플라스틱과 일회용품의 모습, 재활용품을 통해 연주되는 음악과 정크 아트(Junk Art) 디자인은 여타 아동극과 달리 따뜻한 교훈과 신선한 재미를 선사해주며 아동은 물론 부모님과 함께 즐기기 좋은 가족 뮤지컬로 다가설 예정이다.

 

 

● 실내 축제 나들이- 20,30대 친구들과 함께 하기 좋은 서울디저트페어, ‘벚꽃&체리展’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학여울 SETEC 전시장 전관에서 열리는 서울디저트페어, 벚꽃&체리展은  봄을 만끽하기 위한 젊은 세대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디저트페어다. 이번 축제는 ‘봄’컨셉에 맞게 벚꽃&체리 디저트부터 초밥, 인어공주 등 이색적인 캐릭터 디자인 디저트까지 풍성하게 만나볼 수 있다. 21회째를 맞는 서울디저트페어는 디저트뿐만 아니라 금손 창작자들이 만드는 핸드메이드 굿즈부터 일러스트 소품까지 만나볼 수 있다. 또한 꽃벽 포토존, 스탬프 이벤트 등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하며 관람객들의 오감을 자극해 줄 예정이다.

 

 

● 야외에서 즐기는 뮤직 페스티벌– 연인, 가족과 함께하기 좋은 [렛츠스프링 페스티벌 2019]
오는 4월 27일과 28일 양일 간 고양 아람누리에서 ‘렛츠스프링 페스티벌’이 열린다.  ‘렛츠스프링 페스티벌’은 ‘렛츠락 페스티벌’의 새로운 봄 페스티벌로 올해 첫 선을 보인다. 렛츠스프링 페스티벌은 렛츠락 페스티벌의 상징인 ‘PEACE’와 ‘LOVE’ 스테이지는 유지하며, 내실 있는 아티스트 라인업을 통해 더욱 몰입감 있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라인업은 몽니, 에피톤 프로젝트, 노브레인, 짙은, 하현우와 벤, 심규선, 딕펑스, 백예린 등이 출연하며 봄에 감성을 실어줄 아티스트부터 흥겹게 음악을 따라 부르며 즐길 수 있는 락 장르 아티스트까지 다양한 패러다임의 무대로 찾아올 예정이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현대곤

사실의 기록이 모이면 역사가 됩니다



Today

더보기

경제

더보기
전진선 양평군수 당선자, “사람과 자연, 행복한 양평” 만들 것
“일할 기회를 주신 군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5년전 처음 현실 정치에 나서며 가졌던 초심을 잊지않고 민선8기 양평군민의 민생과 양평의 미래만을 생각하며 일하는 군수가 되겠습니다” 전진선 양평군수 당선자의 첫 일성이다. 전진선 군수 당선자는 경찰직 공무원과 의회의 경험과 지혜를 밑거름 삼아 양평군의 부족한 부분은 바로잡고 미래를 향한 비전을 제시 하라는 양평 군민의 민심을 당선의 비결로 꼽았다. 이어서 새롭게 출범한 윤석열 정부의 기대감과 힘을 보태주기 위한 군민들의 표심이 모아졌다고 평가하며,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군민의 뜻을 잘 받들 것으로 약속했다. 양평은 경기도 31개 시.군중 면적이 가장 넓은 지역으로 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기회의 땅으로 소개하며 군민의 자부심을 높이고 생활이 편리한 내실있는 정책들을 만들어 내겠다고 덧붙였다 여러 현안들이 있지만 중장기 계획으로 지역민의 의료서비스의 질 향상과 편리하고 안전한 교통 체계 확보, 관광산업 활성화에 주안점을 둘 것으로 소개했다. 오랜 시간을 필요로 하는 정책과 함께 작은 생활 밀착형 사업에도 관심이 높다고 말하며, 군청을 오가는 민원인의 안전과 편리를 위해 출입구와 주차라인 개선을 예로 들었다.